News
필란트로피클럽 소식
  • 2021.08.13 10:19
  • 조회 수 : 13

 

 

희망친구 기아대책(회장 유원식)은 지난 8 3일 탁연복후원자를 ‘필란트로피클럽’ 235호로 위촉했다고 밝혔다.

 

탁연복후원자는 생명의 삶을 보고 2018년 기아대책 기대봉사단 후원으로 기아대책과 인연을 시작하였다. 학교 선생님이신 탁연복후원자는 다양한 사업을 후원하던 중 이번에 기아대책을 통해 아프리카에 학교를 건축하면서 필란트로피 클럽에 가입하게 되었다.

  

탁연복후원자는 “그동안 하고 싶었던 일들을 기아대책과 함께 할 수 있어서 너무 감사하다. 선교사님들 통해 사역하는 기아대책을 통해 평생의 숙원 사업인 학교를 지을 수 있어서 감사하다.”고 클럽 가입의 소감을 밝혔다.

 

기아대책 유원식 회장은 " 가장 필요한 곳에 우물을 만들고 학교를 세우는 이 일이 하나님이 가장 기뻐하시는 사역이 아닌가 생각한다. 코로나19로 전 세계가 어려운 가운데, 강도 만난자와 같은 아프리카에 다양한 사역과 선교사를 지원하는 사역에 힘써 주시는 선한 사마리아인과 같은 탁연복 후원자의 사역이 귀하다고 화답했다.  



 탁연복 후원자님.jpg

▲ 탁연복 후원자 위촉패 전달)


 

탁연복 후원자님2.jpg

▲ 탁연복 후원자 필란트로피클럽 위촉)

 

 

필란트로피클럽은 한 사람의 전인적 성장과 변화를 이루어가는 기아대책 후원자 리딩 그룹으로서 1억원 이상을 후원하기로 약정한 후원자로 구성된다후원자를 사회에 영향력을 끼치는 기부활동가가 될 수 있도록 하는 플랫폼으로, '노블레스 오블리주'를 넘어서 사회문제 해결 참여와 가치 실현을 하는데 그 목적이 있다